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참여공간


한발 다가서는 좋은 인연.부처님은 밝은 마음 에 복이 생긴다 하십니다.


좋은인연입니다.^^지금부터라도 아래 발원문에 댓글 달고 기도 동참해보세요.
다른분들 하신 것처럼 따라하시면됩니다 .
★누구나 "로그인"없이도 가능합니다.
작성자 도창스님
작성일 2020-08-03 (월) 18:11
ㆍ추천: 0  ㆍ조회: 119  
IP: 61.xxx.230
기도발원문 【4840 일째】8 월 4 일자 향이 풍겨나는 가정되게 하소
【40】

모든분들 댓글 동참하시고 자비하신 부처님의 가피와 함께하세요~!^^

     
    언제나 함께하시는 부처님~!
    마음이 어리석어 끝없는 번뇌를
    일으키는 자는 중생일 뿐이고,
    그 마음을 깨달아 무한한 작용을
    하게하는 자는 부처라 하셨습니다.

    갖은 시련으로 지쳐 있을지라도
    또 다른 노력으로 고난을 극복해내는
    지혜와 용기가 필요합니다.

    남에게 져주고 하심 하는 것은
    비굴해지는 것이 아닙니다.
    누구한테도 차별 심을 내지 않으면
    자연스럽게 그렇게 됩니다.
    ‘그저 저 사람한테 내가 져 주자’
    그러면서 마음공부 삼아야합니다.

    지혜와 자비의 근원이신 부처님~!
    따스한 마음들의 여유가 사랑이 되어
    주위에 전달되는 그런 이웃들 되게 하소서.
    하루, 하루 이웃님께 전해지는 기도가
    훗날 열매되고 꽃이 될 줄 압니다.

    현실의 족함을 알고 감사하게 하시고
    항상 품고 있는 그 바탕의 마음이
    작은 것에도 나누고 베푸는 것에
    습관이 되는 것을 알아가게 하소서..
    아픈이 들의 마음에 나눔의 동참하게 하시고
    소외된 자들에게 다시 한 번 눈길을 주는
    그런 마음을 키우며 사람이 알아야 할
    가장 근본 된 마음을 알게 하소서

    늘 어느 곳이든 우리를 향해
    빛이 되어 향이 되어 오시는 부처님~!
    사람마다 얼굴 모양이 다르듯,
    품은 뜻과 목적과 방향이 모두들 다르게 삽니다.
    이웃 가족들의 각자 소원과 기도들이
    부처님 전에 씨앗 되어 지게 하소서.
    늘 불이 꺼지지 않는 가정,
    향기로운 향이 풍겨나는 가정되게 하소서.
    지금 처해있는  부족함이나 풍족함에
    감사함을 늘 잃지 않게 해 주시고.
    아무 조건이나 대가 없이
    베푸는 것이 보시임을 알게 하시고.
    늘 보시의 마음이 발동하게 하셔서
    무거운 재물 짐을 지고도
    무겁다하지 않는
    무례함을 범하지 않게 하여주옵소서.

    어느 것 하나 제 것 내 것 한 가지도 없습니다.
    제게 맡겨주신 것 모두
    잠시 관리하는 관리자의 역할 일뿐.
    족한 줄을 알고 늘 지금까지  
    작은 마음도 헤아리게 하는
    지혜를  저에게 특별히 주셨으니.
    앞으로도 더욱 부처님께서 가르쳐주시는 대로
    보시하는 아름다운 손길 되게 하셔서.
    가벼운 새털처럼 가볍게 살아가는 날들이 되게 하소서.
    교만한 마음이 살아 움직이려 할 때..
    이웃들의 입을 통하고 마음을 통하여 간구하는
    기도소리들을 들으시어.
    먼저 합당한 근본의 마음을 알게 하시고
    정하고 정한 이치를 알아가게 도우소서.
    꾸밈없이 이 모습 이 마음 감사드립니다.
    받아주옵소서. 믿음과 발심으로 대 분심을 내겠습니다.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출가사문 도창 합장

 


10,000일 기도는 누구나 아래 간단한 댓글 달면 동참하실수있습니다.
오늘날자  발원문이 올려있지 않으면 누구든지 아래 ☞자료실☜클릭하시고
소스를 복사하셔 이곳 자유게시판으로 옮겨주세요.
☞자료실☜클릭
이름아이콘 도창스님
2020-08-03 18:14
   慈悲하신 부처님 내게  힘과 智慧를 주소서  
因緣 님들이 밝은 智慧의 길을  能히 알고 자 할
제 발自跡를 따라 오도록  옳바른 길 닦아가겠습니다. _()_()_()_
   
이름아이콘 손춘구
2020-08-03 20:46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행균
2020-08-03 20:46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고영록
2020-08-03 20:46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박성진
2020-08-03 20:46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변종건
2020-08-03 20:47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정행범
2020-08-03 20:47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박근자
2020-08-03 20:47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임단비
2020-08-03 20:48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정미
2020-08-03 20:48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김분옥
2020-08-03 20:49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경관
2020-08-03 20:49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유형권
2020-08-03 20:49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김범주
2020-08-03 20:50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명진
2020-08-03 20:50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김명민
2020-08-03 20:50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수연
2020-08-03 20:51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신우
2020-08-03 20:51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이창훈
2020-08-03 20:51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문수보살
2020-08-03 20:52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 바아라 바다리 훔바탁  옴바아라 바다리 훔바탁_()_()_()_
   
이름아이콘 바비네집
2020-08-03 22:03
_()_()_()_
   
이름아이콘 ♠眞如門♠
2020-08-04 06:11
_()_()_()_.
   
이름아이콘 雲岡
2020-08-04 06:26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_()_()_()_
   
이름아이콘 수연행
2020-08-04 08:00
회원캐릭터
옴 아모카 바이로차나 마하무드라 마니 파드마 즈바라 프라파릍타야 훔..._()()()_
   
이름아이콘 정종원
2020-08-06 10:42
- 옴 미라야 미라야 사바하
- 옴 미라야 미라야 사바하
- 옴 미라야 미라야 사바하  _()_()_()_


- 옴 바아라 미라야 사바하
- 옴 바아라 미라야 사바하
- 옴 바아라 미라야 사바하 _()_()_()_



- 옴 바아라 바사가리 아나 맘나 훔
- 옴 바아라 바사가리 아나 맘나 훔
- 옴 바아라 바사가리 아나 맘나 훔  _()_()_()_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_()_()_()_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_()_()_()_
   
이름아이콘 임은준
2020-08-06 10:43
- 옴 기리기리 바아라 훔 바탁  _()_()_()_  
- 옴 기리기리 바아라 훔 바탁  _()_()_()_      
- 옴 기리기리 바아라 훔 바탁  _()_()_()_  


- 옴 미보라 나락사 바아라 만다라 훔바탁  _()_()_()_
- 옴 미보라 나락사 바아라 만다라 훔바탁  _()_()_()_
- 옴 미보라 나락사 바아라 만다라 훔바탁  _()_()_()_
   
이름아이콘 임춘식
2020-08-06 10:44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_()_()_()_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_()_()_()_
   
이름아이콘 최연웅
2020-08-06 10:45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 옴 바아라 바다리 훔 바탁  _()_()_()_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 옴 기리나라 모나라 훔 바탁  _()_()_()_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_()_()_()_
   
이름아이콘 차희수
2020-08-06 10:46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 옴 아례 삼만염 사바하  _()_()_()_
   
이름아이콘 최현민
2020-08-06 10:47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_()_()_()_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_()_()_()_
   
이름아이콘 최은율
2020-08-06 10:47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_()_()_()_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_()_()_()_
   
이름아이콘 최진우
2020-08-06 10:47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 옴 아하라 살바미냐 다라 바니예 사바하 _()_()_()_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 옴 가마라 사바하 _()_()_()_
   
이름아이콘 고동휘
2020-08-15 21:01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_()_()_()_
   
이름아이콘 박건우
2020-08-15 21:01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_()_()_()_
   
이름아이콘 素原心
2020-08-15 21:03
회원사진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 나무 마하반야 바라밀_()_()_()-
   
 
  0
3500
↑이곳에 댓글 달고 동참하세요.↖우리서로 좋은 인연 만들어봅시다 .
기도는 꾸준한 정성으로 간절해야합니다.그래야 가피가 있는겁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연인사 도창스님홈 -지향원칙- [115] 道窓스님 2005-03-12 4305
기도 동참시 댓글 찾아 옮겨쓰기 [1] 원주소임 2019-03-03 1060
11330 기도발원문 【4897 일째】9 월 30 일자 여러 갈래의 마음들을 한.. [45] 도창스님 2020-09-29 57
11329 기도발원문 【4896 일째】9 월 29 일자 시련으로 고통을 당할 때.. [44] 도창스님 2020-09-28 54
11328 기도발원문 【4895 일째】9 월 28 일자 부질없고 다 소용없는 염.. [56] 도창스님 2020-09-27 61
11327 기도발원문 【4894 일째】9 월 27 일자 신통지혜를 통달하여 [58] 도창스님 2020-09-26 69
11326 기도발원문 【4893 일째】9 월 26 일자 열반의 열매가 여물도록 [57] 도창스님 2020-09-25 68
11325 기도발원문 【4892 일째】9 월 25 일자 어리석은 욕망을 제거함으.. [52] 도창스님 2020-09-24 66
11324 기도발원문 【4891 일째】9 월 24 일자 윤회의 어둠을 밝히는 [67] 도창스님 2020-09-23 73
11323 기도발원문 【4890 일째】9 월 23 일자 희망의 소리, 자비의 소리.. [55] 도창스님 2020-09-22 74
11322 기도발원문 【4889 일째】9 월 22 일자 윤회하는 삶의 괴로움 [65] 도창스님 2020-09-21 82
11321 기도발원문 【4888 일째】9 월 21 일자 수행에 힘써야 고통을 떠.. [53] 도창스님 2020-09-20 81
11320 기도발원문 【4887 일째】9 월 20 일자 미래에 대한 불안감 [54] 도창스님 2020-09-19 73
11319 기도발원문 【4886 일째】9 월 19 일자 업장은 두텁고 복과 지혜.. [60] 도창스님 2020-09-18 93
11318 기도발원문 【4885 일째】9 월 18 일자 게으름에 빠질 때마다 [67] 도창스님 2020-09-17 76
11317 기도발원문 【4884 일째】9 월 17 일자 바라밀의 삶으로 [67] 도창스님 2020-09-16 76
12345678910,,,709
도창스님과의 개인대화는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서 쪽지나 이메일로주세요.☞쪽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