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참여공간


누구나 편안한 마음으로 글 쓰십시요.부처님은 밝은 마음으로 한발짝 다가서는 좋은인연에 복을 주십니다.
      작성자 강나루
      작성일 2023-11-17 (금) 06:13
      ㆍ조회: 103  
      지금의 그대를 한껏 즐겁고 아름답게 살라
      지금의 그대를 한껏 즐겁고 아름답게 살라

      바람에 뒤척이는 풀잎처럼 춤추며 살 일이다.
      날으는 풀씨처럼 가볍게 살 일이다.
      온 대지에 은은한 향기 풍기며 살 일이다.
      하늘 향해 눈부신 생명력을 내뿜으며 살 일이다.
      어제와 내일은 보내신 이의 시간이고,
      나의 시간은 오직 이 순간 뿐,
      온갖 근심과 고뇌는 나를 지으신 이의 몫이니,
      나는 그저 살아있음의 기쁨을 구가할 뿐이다.

      나는 어차피 내 주변 몇 사람의
      생각 속에서나 살아가는 존재.
      내가 죽어 단 몇 십 년만 지나도
      세상은 나를 까맣게 잊으리니.
      그대 무엇을 위하여 그다지 고뇌하는가?
      다만 지금의 그대를 한껏 즐겁고 아름답게 살라.

      그리고 그대 주변의 사람들을 기쁘게 하여주라.
      그대의 지난 날조차도 스스로 기억하지 못하거든
      그 누가 먼 훗날 그대의 지난날을 기억하리요?
      그러니 모든 것을 다 놓고
      그저 지금 이 순간을 더불어 기쁘게 살라.

      모든 죄는 잊혀 지고 용서되며 지워질 것이나
      그대 스스로 영혼이 남아있거든
      먼 훗날 후회할 것이다.
      다만 즐겁게 살지 않은 채 사소한 것에
      너무나 심각했던 것이 <죄>라고.

      _무라까미 류
      이름아이콘 도창스님
      2023-11-17 07:26
      회원사진
      좋은 글 감사합니다._()_^^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191 감사하는 마음은 종교의 근본이다 [1] 강나루 2024-06-19 13
      3190 남에게 베푸는 삶 [1] 강나루 2024-06-15 123
      3189 여기가 모든 곳이며 지금이 영원이다 [1] 강나루 2024-06-12 161
      3188 삶의 길에서 바라보는 법 [1] 강나루 2024-06-08 143
      3187 삶의 목적 [1] 강나루 2024-06-04 150
      3186 마음 이야기 [1] 강나루 2024-05-30 181
      3185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1] 강나루 2024-05-27 152
      3184 모두가 부처 [1] 강나루 2024-05-23 146
      3183 산다는 것과 초월한다는 것 [1] 강나루 2024-05-19 163
      3182 더블어 사는 세상 [1] 강나루 2024-05-15 157
      3181 감사하는 마음 [1] 강나루 2024-05-10 155
      3180 지혜로운 삶 [1] 강나루 2024-05-05 128
      3179 삶을 즐겨라 [1] 강나루 2024-04-28 140
      3178 모든 것이 하나의 과정이었다 [1] 강나루 2024-04-23 125
      3177 걱정거리 [1] 강나루 2024-04-18 143
      3176 배우고 사랑하고 웃어라 [1] 강나루 2024-04-14 148
      12345678910,,,200
      도창스님과의 개인대화는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서 쪽지로주세요.☞쪽지☜
      ☞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