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참여공간


누구나 편안한 마음으로 글 쓰십시요.부처님은 밝은 마음으로 한발짝 다가서는 좋은인연에 복을 주십니다.
      작성자 강나루
      작성일 2024-06-25 (화) 05:00
      ㆍ조회: 149  
      비움으로 아름다운 사람들
      비움으로 아름다운 사람들  

      거리의 걸인들은 한 번 손에 들어온 것은 절대 남을 주지 않는다고 합니다.
      그리고 주위의 모든 사람을 의심합니다.
      자신이 가진 것을 빼앗으려 한다고 생각하는 것이지요.

      거리의 걸인들 뿐 아니라, 많이 배우고 많이 가진 사람들 중에서도
      마음이 걸인인 사람이 많은 것 같습니다.

      내가 가진 것을 행여 잃어버리면, 행복까지 잃을까 두려워하고
      내가 아는 지식을 남이 알면 내가 초라해지리라 생각하는 이들이
      주위에 너무 많은 것 같습니다.

      그러나 눈이 맑은 이들은 말합니다.
      세상에서 느낄 수 있는 기쁨 중에 가장 큰 것은
      함께 나누는 기쁨이라고 말입니다.

      하늘로부터 받은 가슴이 너무 넓어 나누고 또 나누어
      텅 빈 비움으로써 충만할 때,
      그 비움은 누구도 감히 넘볼 수 없는 아름다움을 뿜어냅니다.

      이러한 비움의 자리를 옛 현인들은 무의 자리, 공의 자리라고 말씀하시며
      모든 창조와 사랑이 절로 생기는 곳이라고 하였습니다.

      나눔과 비움의 기쁨을 아는 이들은 가슴을 쓸 줄 압니다.
      가슴이 살아 움직일 때 머리에서 잡념과 고민이 끼어 들 틈이 없습니다.

      우리의 육신은 조금씩 늙어갈 터이지만
      우리의 영혼은 무한대로 성장할 수 있습니다.

      가끔 힘이 들 때면, 우리 영혼의 고향이
      검푸른 허공이었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순수한 한 생명이 사람의 몸을 빌어
      지구별에 놀러 왔다가 다시 돌아가노라고.

      그리고 육신을 버리고 떠날 때 가지고 갈 수 있는 것은
      기쁨으로 충만한 마음뿐일 거라고 말입니다.

      _일지 이승헌
      이름아이콘 도창스님
      2024-06-25 06:35
      회원사진
      좋은 글 감사합니다._()_^^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200 보는 나와 보이는 나 [1] 강나루 2024-07-16 455
      3199 두려움이란 무엇인가 [1] 강나루 2024-07-13 405
      3198 오늘 만큼은 ..... 하자 [1] 강나루 2024-07-10 379
      3197 이렇게 살아가게 하소서 [1] 강나루 2024-07-06 503
      3196 전철의 레일처럼 [2] 강나루 2024-07-04 364
      3195 세상만 탓한다 [1] 강나루 2024-07-01 150
      3194 힘들어 하는 당신을 위한글 [2] 강나루 2024-06-28 149
      3193 비움으로 아름다운 사람들 [1] 강나루 2024-06-25 149
      3192 빈손으로 돌아갈 인생 [1] 강나루 2024-06-22 153
      3191 감사하는 마음은 종교의 근본이다 [1] 강나루 2024-06-19 160
      3190 남에게 베푸는 삶 [1] 강나루 2024-06-15 179
      3189 여기가 모든 곳이며 지금이 영원이다 [1] 강나루 2024-06-12 205
      3188 삶의 길에서 바라보는 법 [1] 강나루 2024-06-08 186
      3187 삶의 목적 [1] 강나루 2024-06-04 193
      3186 마음 이야기 [1] 강나루 2024-05-30 211
      3185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1] 강나루 2024-05-27 197
      12345678910,,,200
      도창스님과의 개인대화는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서 쪽지로주세요.☞쪽지☜
      ☞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