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참여공간


누구나 편안한 마음으로 글 쓰십시요.부처님은 밝은 마음으로 한발짝 다가서는 좋은인연에 복을 주십니다.
      작성자 강나루
      작성일 2024-07-04 (목) 05:39
      ㆍ조회: 364  
      전철의 레일처럼
      전철의 레일처럼

      황홀한 행복을 오래 누리는 방법은
      전철의 레일처럼 나무들처럼
      적당한 거리를 두는 것입니다.

      통하는 마음이라 하여
      정신없이 다가서지는 마십시오.
      거리없이 섞이지는 마십시오.
      우주와 우주 사이에는 존경과 설레임만
      가득하여도 천국입니다.

      풀잎에 맺힌 이슬은
      돋는 해를 잠깐 바라보고 사라지지만
      우리의 내일은 또 눈떠 맞는 행복입니다.
      사람은 가장 명예로운 자연임에도
      구속을 배우고 곧잘 강요합니다.

      동서남북의 네방향은
      거리가 적으나 많으나 항시 같듯
      우리의 마음도 멀든 가깝든 내 마음만은
      사철 푸른..
      오래도록 같은 빛이어야 합니다.

      진실로 사랑하기 위해서는
      어미닭이 품는 알처럼
      마음의 부화를 먼저 깨쳐야 합니다.

      사람의 손이 타는
      연약한 동물은 다치거나 쉽게 생명을 잃듯
      사람 역시 사람으로 인해 쉽게 다칠 수 있습니다 .

      거리의 필요성을 깨우치지 못하고
      다만..
      눈앞에 보이는 것들로는
      아쉬움의 이별은 몸서리치게 줄달음하여 옵니다.

      서로가 오래 바라보면서
      기쁨 충만한 신뢰감에 스스로 가슴 흠씬 젖어
      작은 부분을 크게 지켜내는 행복을 만들고
      언제고 그런 마음이 봄처럼 따뜻하게
      머물 수 있다면..

      당신의 수줍도록 작게 열린 쪽문으로
      달빛 스미듯 곱게 들어오는
      나뭇잎 사각이는 한 걸음 있을 것이며
      그럴 때 사람의 조물주인 신(神)은
      되려 당신에게 있는 좋은 마음 하나
      그렇게 닮고 싶어할 것입니다.

      "진정한 행복은
      먼 훗날 달성해야 할 목표가 아니라,
      지금 이 순간 존재하는 것입니다.
      지금 이 순간 당신이 행복하기로 선택한다면
      당신은 얼마든지 행복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안타까운 것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행복을 목표로 삼으면서
      지금 이 순간 행복해야 한다는 사실을
      잊는다는 겁니다."

      _프랑수아 를로르

      이름아이콘 도창스님
      2024-07-04 05:40
      회원사진
      좋은 글 감사합니다._()_^^
         
      이름아이콘 又謙
      2024-07-04 17:07
      회원캐릭터
      지금 여기서 행복을 느끼겠습니다  좋은 글 매일 부탁드려요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200 보는 나와 보이는 나 [1] 강나루 2024-07-16 455
      3199 두려움이란 무엇인가 [1] 강나루 2024-07-13 405
      3198 오늘 만큼은 ..... 하자 [1] 강나루 2024-07-10 379
      3197 이렇게 살아가게 하소서 [1] 강나루 2024-07-06 503
      3196 전철의 레일처럼 [2] 강나루 2024-07-04 364
      3195 세상만 탓한다 [1] 강나루 2024-07-01 150
      3194 힘들어 하는 당신을 위한글 [2] 강나루 2024-06-28 149
      3193 비움으로 아름다운 사람들 [1] 강나루 2024-06-25 148
      3192 빈손으로 돌아갈 인생 [1] 강나루 2024-06-22 153
      3191 감사하는 마음은 종교의 근본이다 [1] 강나루 2024-06-19 160
      3190 남에게 베푸는 삶 [1] 강나루 2024-06-15 179
      3189 여기가 모든 곳이며 지금이 영원이다 [1] 강나루 2024-06-12 205
      3188 삶의 길에서 바라보는 법 [1] 강나루 2024-06-08 186
      3187 삶의 목적 [1] 강나루 2024-06-04 193
      3186 마음 이야기 [1] 강나루 2024-05-30 211
      3185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입니다 [1] 강나루 2024-05-27 197
      12345678910,,,200
      도창스님과의 개인대화는 꼭 필요한 경우에 한해서 쪽지로주세요.☞쪽지☜
      ☞홈☜